검색

오산시, 하반기 세외수입 징수대책 보고회 개최

가 -가 +

강지현 기자
기사입력 2020-11-25

오산시(시장 곽상욱)는 지난 24일 ‘2020년 하반기 세외수입 징수대책 보고회’를 비대면 화상회의로 진행했다.

 

시는 자주재원의 안정적인 확보와 세외수입 체납액을 최소화하기 위해 오는 12월말까지 약 2개월간을 하반기 세외수입 체납액 일제정리 기간으로 운영하고 있다.

 

김능식 부시장 주재로 열린 이날 보고회는 국‧소장 및 부서장이 참석해 징수실적과 향후 징수대책을 점검하고, 징수율 제고를 위한 방안 등을 논의했다.

 

이에 따라, 시는 이번 일제정리 기간에 전체 체납자에게 체납안내문 일제 발송으로 자진납부를 유도하고 미납자는 체납처분 및 행정제재를 통해 체납자별 맞춤형 징수활동을 전개할 계획이다.

 

김능식 부시장은 “부과 징수업무를 담당하는 각 부서가 관심과 노력을 가지고 체납자에 대한 철저한 분석은 물론 체납발생 원인을 철저히 검토하여 그 원인에 맞게 징수대책을 강구하는 동시에 최근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시민들을 위한 지원책을 함께 추진할 것”을 당부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수원화성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