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오산시, 찾아가는 재활용 체험프로그램 ‘에코트럭’ 운영

가 -가 +

강지현 기자
기사입력 2020-10-29

▲ 지난 27일 오산삼미초등학교에서 올바른 쓰레기 배출과 자원 재활용을 위한 ‘에코트럭’ 프로그램을 운영했다. 오산시 제공  © 수원화성신문


오산시(시장 곽상욱)는 10월 27일 오산삼미초등학교에서 올바른 쓰레기 배출과 자원 재활용을 위한 ‘에코트럭’ 프로그램을 운영했다.

 

‘에코트럭’은 페트병과 캔 수거기기를 장착한 트레일러로, 학교를 방문해 학생들에게 올바른 재활용 분리배출 방법을 알려주고 업사이클 제품을 제공해 재활용 가치를 직접 체험할 수 있는 교육 프로그램이다.

 

에코트럭 운행 첫 번째 학교인 삼미초등학교에서는 5개 학급 100명의 학생들이 참여, 집에서 가져온 페트병을 뚜껑과 링, 라벨을 분리해 AI재활용 수거기기에 넣어 봄으로써 재활용 과정을 체험했다.

 

또 재활용품 처리로 적립한 포인트를 활용해 환경보호 캘리그라피, 업사이클 제품(재생원료 연필, 소프넛, 천연수세미, 테슬키링제작 키트 등)으로 교환했다.
 
이날 프로그램에 참석한 한 학생은 “압축된 페트병이 섬유의 원료로 만들어져 옷, 신발, 가방등으로 재활용된다고 하니 집에서도 재활용품을 깨끗하게 해서 버려야겠다”며 소감을 밝혔다.

 

오산시 관계자는 “학생들이 업사이클 체험 키트 등의 보상으로 재활용의 재미를 느끼고 재활용 가치를 체험할 수 있도록 내년에도 프로그램을 준비할 계획이다”고 밝혔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수원화성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