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오산시 유엔군 초전기념관서 언택트 '한국전쟁 체험박람회'

가 -가 +

강지현 기자
기사입력 2020-10-20

 

오산시 유엔군 초전기념관(관장 김동희)은 한국전쟁 제70주년 및 국제연합일을 맞이해 오는 10월 24일부터 11월 8일까지 ‘한국전쟁 체험박람회’를 개최한다.

 

올해로 4회째를 맞는 이 행사는 종전까지 호국보훈의 달인 6월에 개최해 왔으나, 올해는 코로나19로 오는 10월 24일에 개최한다.

 

이번 박람회는 기존의 대면 체험이 아닌 참여자가 셀프 체험할 수 있는 모바일 투어 게임 앱 ‘죽미령GO’를 개발해 야외공원에서 진행될 예정이다. 오산 죽미령 평화공원에서 한국전쟁과 오산 죽미령 전투를 퀴즈와 AR 증강현실 게임을 통해 만나볼 수 있다.

 

또한, 게임을 하고 있는 모습을 찍어 인증샷 이벤트와 SNS 이벤트에 참여하면 소정의 기념품을 받을 수 있다.

 

특히, SNS 이벤트 참여자를 대상으로 유엔군 초전기념관에서 기획·개발한 한국전쟁 평화보드게임 ‘꿈꾸는 평화실천가’를 증정할 예정이다.

 

유엔군 초전기념관 관계자는 “오산시의 전쟁과 평화의 장소인 죽미령 평화공원에서 남녀노소 즐길 수 있는 스마트 투어 게임을 통해 한국전쟁과 평화의 의미에 대해 기억하고 공감할 수 있는 시간이 되었으면 한다”고 말했다.

 

행사는 10월 24일(토)부터 11월 8일(일)까지로, 기념관 휴관일인 매주 월요일을 제외한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 참여할 수 있다. 게임 앱은 행사 후 수정·보완을 거쳐 상용화될 예정이다. 자세한 문의는 유엔군 초전기념관(031-377-5625)으로 하면 된다.

 

한편, 2013년에 개관한 유엔군 초전기념관은 1950년 한국전쟁 당시 유엔군 지상군이 남하하는 북한군과 최초로 교전을 벌였던 전적지인 오산 죽미령에 세워진 국가수호 현충시설이자 공립박물관이다. 2020년 7월 5일에는 스미스 평화관과 죽미령 평화공원이 개장해 시민들에게 살아있는 역사·평화 교육의 장이자 쉼터로 활용되고 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수원화성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