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경기수원월드컵재단, 안성시 죽산면 수해복구활동 실시

경기장 입주기관 ㈜스포츠아일랜드 등 동참…“어려울 때일수록 함께 헤쳐 나가야”

가 -가 +

강지현 기자
기사입력 2020-08-11

▲ 11일 경기수원월드컵재단은 이내응 사무총장을 비롯해 경기장 내 입주기관 (주)스포츠아일랜드, 퓨전레스토랑 달보드레, (주)에스빌드 풋살파크, (주)월드아이 등 임직원 30여명과 함께 안성 지역주민을 위해 수해복구 봉사활동을 마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우리라는 이름으로, 함께하겠습니다"

 

(재)경기도수원월드컵경기장관리재단(이하 ‘월드컵재단’)이  11일 집중호우로 큰 피해를 입은 안성 지역주민을 위해 대민지원에 나섰다.

 

월드컵재단 직원, 경기장 내 입주기관인 (주)스포츠아일랜드, 퓨전레스토랑 달보드레, (주)에스빌드 풋살파크, (주)월드아이 등 임직원 30여명은 안성 죽산면 피해 농가와 침수주택을 방문, 토사 및 수목 제거 ‧ 배수로 정리 ‧ 집기 세척 등 수해복구 활동을 실시했다.

 

이날 봉사활동 참여자 전원은 봉사 전 발열 체크와 손 소독을 완료하였으며, 작업 시에는 마스크를 착용한 채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하며 안전한 봉사활동을 진행했다.

 

이번 수해복구활동은 월드컵재단과 경기도 자원봉사센터의 협업으로 진행된 가운데 장기간 폭우로 인해 특별재난지역으로 선포된 곳 중 하나인 경기 안성시를 선정, 복구 지원에 나서게 됐다.

 

월드컵재단 이내응 사무총장은 “코로나19로 인해 힘든 시국에 폭우까지 겹쳐 많은 분들이 어려운 상황이다. 이럴 때일수록 함께 헤쳐 나가야 한다고 생각해 안성으로 향했다. 이번 자원봉사가 안성지역분들께 미약하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월드컵재단은 올해 코로나19와 관련하여 도내 딸기농가 돕기 공동구매, 경기도 학교급식 피해농가 돕기, 사회적 거리두기 캠페인 홍보, 전 직원 참여 헌혈행사 등을 개최한 바 있다. 앞으로도 월드컵재단은 지역사회에 실질적이고 시의적절한 사회공헌활동을 적극 전개할 계획이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수원화성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