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화성시, 공개 경쟁으로 차기 시금고 선정한다

선정되면 내년 1월 1일부터 4년간 약정...연간 3조원 규모 예산 관리

가 -가 +

이상준 기자
기사입력 2020-08-07

▲ 화성시청 전경. 화성시 제공     ©수원화성신문

 

화성시가 시금고 약정기간이 올해 말로 만료됨에 따라 차기 시금고 지정에 나섰다.

 

시금고는 시의 일반회계, 특별회계, 기금 등 총 3조 원에 달하는 예산을 관리하는 역할로 ‘은행법’에 따라 모집 공고일인 10일 현재 관내에 본점 또는 지점이 설치되어 있는 금융기관이면 지원이 가능하다.

 

공개 경쟁을 통해 단수금고로 지정할 방침이며, 약정 기간은 2021년부터 2024년까지 4년간이다.

 

시는 오는 14일 시청 상황실에서 관내 금융기관을 대상으로 설명회를 개최하고 금고 지정 계획을 소개할 계획이다.

 

접수는 내달 3일부터 4일까지이며 화성시금고지정심의위원회를 통해 오는 9월 중으로 차기 금고가 지정된다. 
 
김두철 징수과장은 “우리 시의 예산 규모와 미래 발전 가능성을 보고 많은 금융기관들이 입찰해 주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수원화성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