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수원사랑장학재단, ‘수원시 장학재단’으로 명칭 변경

10일부터 새로운 이름 사용…이사의 겸직 및 연임 제한 규정도 신설

가 -가 +

이상준 기자
기사입력 2020-07-10

▲ 수원시청 청사 전경. 수원시 제공     ©수원화성신문

 

수원시가 수원시 출연(出捐, 비영리공익법인에 재산을 기부) 기관임을 명확히 드러내고, 재단을 효율적으로 운영하기 위해 ‘수원사랑장학재단’을 ‘수원시 장학재단’으로 명칭을 변경한다고 10일 밝혔다.

 

이번 명칭 변경은 ‘수원시 수원사랑 장학재단 설립 및 운영지원 조례’ 개정안을 통해 이뤄졌다.
 
특히 이사의 겸직 및 연임 제한 규정도 신설됐다. 지방의회 의원은 장학재단 이사회 임직원 등 겸직이 금지되며, 이사회 이사는 2년, 2회 연임이 가능하다.

 

한편 수원시 장학재단은 2006년 4월 설립된 이후 우수한 지역인재를 발굴·양성하기 위해 장학금 지원 사업을 지속적으로 전개해왔다.

 

장학금은 수원시 출연금과 일반 기부금을 사용해 매년 상·하반기에 지급되며, 2006년부터 2020년 6월까지 초·중·고·대학생 장학생 7925명 선발, 장학금 69억 4200만 원이 지급된 것으로 알려졌다.


장학생 선발 시기는 초·중·고등학생은 하반기에  대학생은 상반기에 이뤄진다.

 

장학금 종류는 우수장학금(학업성적 우수자), 희망장학금(저소득층 가정의 학생), 과학장학금(과학 인재), 행복장학금(3자녀 이상 가정 학생), 효·선행 장학금(효·선행을 실천해 학교·단체 등 추천을 받은 학생), 사랑장학금(다문화가정 자녀) 등이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수원화성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