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수원시의회, 건설현장 갈등해소 위한 노사 간담회

가 -가 +

김심경 기자
기사입력 2019-10-07

▲ 7일 시의회 세미나실에서 열린 '건설현장의 노-노, 노-사 민-노 간의 갈등을 해결하기 위한 간담회' 수원시의회 제공  © 수원화성신문


수원시의회(의장 조명자)가 7일 오전 시의회 세미나실에서 건설현장의 노-노, 노-사 민-노 간의 갈등을 해결하기 위한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번 간담회는 건설산업 현장의 일자리와 건설기계를 둘러싼 노-노, 노-사 민-노 간의 갈등을 줄이고 상생과 협력을 위한 사회적 분위기를 조성하기 위해 시의회와 수원시 노사민정협의회가 마련했다.

 

이날 조명자 의장과 이종근 기획경제위원장, 박명규 예결특위위원장을 비롯해 김명욱 수원시 노사민정협의회 사무국장, 천진 민주노총 수원·용인·오산·화성지부장, 임홍순 한국노총 전국건설산업노조 경기도본부장, 김장일 한국노총 수원지부장, 남궁태 한국노총 전국건설산업노조 경기남부지부장 등 10여 명은 토론 현장에서 심도 있는 이야기를 나눴다.

 

조 의장은 “오늘 간담회는 건설현장의 최대 리스크로 부상하고 있는 노-노, 노-사 민-노 간의 갈등 해결을 위해 양대 노총과 시의원들이 함께 문제점을 진단하고 해결의 실마리를 찾기 위해 마련하게 됐다”고 취지를 설명했다.

 

양대 노총은 공통적으로 건설현장의 노동 여건은 생각보다 더 열악하다며 주휴수당 지급 문제, 외국인 노동자 불법고용으로 인한 일자리 부족 등의 문제점을 호소했다.

 

이와 관련해 조 의장은 “오늘 토론을 통해 나온 다양한 의견들은 담당 부서와의 협의를 통해 해결방안을 적극 모색해 나갈 것이며 비노조와의 포용으로 상생발전하길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노-노, 노-사 민-노 간의 갈등을 해결하기 위해 지역차원의 지속가능한 상설적인 대화 채널을 구축해 근본적인 문제점 해결을 위한 방안을 찾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수원화성신문. All rights reserved.